태그 : 이석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- 이석원 '우리가 보낸 가장 긴 밤'

- 이석원 '우리가 보낸 가장 긴 밤'꽤 오랜시간을 읽었다.어느곳에 자리잡지않고,출퇴근시간에만 조금씩.이석원의 글은이번에도 흐림이다.적당히, 우울하고 자조적이다.닮은 부분이 많은걸까,내 노트를 들추는 기분.요즘 나의 관심사인 가족을 많이 관찰하는 일이썩 유쾌하거나 즐겁지만은 않은 일이 더러 있었는데..이 책을 읽는 동안,쉽지않...

- 언제 들어도 좋은 말 (이석원 이야기 산문집)

- 언제 들어도 좋은 말 (이석원 이야기 산문집)마지막 부분을 읽지않고 아껴둬야지 했다가잊고 있던 책이 여럿있다.그 중 하나.요즘 잠들기 전에 책을 읽는데..다시 읽으니 새삼 묘하다.

-

최근에 읽은 책 두권.이성복 시인의 시집은 저번달부터 출퇴근 시간에 조금씩 아껴가며 읽었다.'래여애반다라'도 잘 감상했는데 이번 시집은 시라기보다는 짧은 산문같아서 독특함이 더 했다.모든걸 이해하고 의도를 그대로 받아들이기 어려울 때도 있지만문득 꺼내들어 어떤 페이지를 펼쳐읽고 와닿았을때의 좋은 느낌이 시집을 읽는 재미인가보다.얼마전 ...
1